유앤파트너즈의 성공과 도전 – 유앤파트너즈

유앤파트너즈는 2003년 시작한 임원급 서치펌이다. 유순신 사장은 초기부터 잘 쌓아온 명성을 기반으로 국내 서치펌 업계의 우위를 선점했고, 다양한 산업분야의 부문대표들과 컨설턴트들을 지속적으로 영입하여 유앤파트너즈 전체의 네트워크 역량과 자산을 키워 나갔다. 이를 바탕으로 유앤파트너즈는 해외, 민간, 공공부문을 모두 포함하는 다양한 고객사를 확보하며, 성장의 확실한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 하지만 시장규모가 제한적인 서치펌 업종 특성상 임원 추천 수임료(search fee)만으로는 안정적 성장이 어렵기 때문에 주요 서치펌들은 리더십 개발 및 코칭, 피드백, 멘토링 등 핵심인재 관리를 위한 종합 컨설팅 업체로의 변모를 시도하고 있다. 또한 온라인 기반 채용 비즈니스의 성장, LinkedIn, Facebook과 같은 SNS의 확산은 서치펌 업체의 잠재적 위협(또는 기회)이 되고 있다. 현재 유앤파트너즈는 이러한 내외부의 여러 가지 도전에 직면해 있다.

본 사례는 유앤파트너즈가 창업 후 성장하는 과정과 성공요인을 살펴보고, 향후 유앤파트너즈가 현재 서치펌 업체들이 직면해 있는 도전과 위협을 어떻게 해결하고 더 크게 성장할 수 있을지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전문서비스 기업(professional service firm: PSF)에게 있어 사회적 자본이 어떤 역할을 하는지 고민할 수 있다.

 

Q1. 사람들은 흔히 헤드헌팅 사업을 인맥 비즈니스라고 생각한다. 그렇다면 유앤파트너즈의 성장과정에서 창업자와 주요 구성원의 인맥과 네트워크는 어떤 역할을 하였는가? 당신이 서치펌을 창업한다면 회사 외부 고객들과의 네트워크 및 내부 직원들 간의 네트워크를 어떻게 만들 것인가?

Q2. 유앤파트너즈가 다른 서치펌과 구별되는 조직운영 방식의 특성은 무엇인가? 그리고 이러한 조직운영 방식은 유앤파트너즈가 회사 내부 및 외부에 형성하고 있는 네트워크의 특성과 어떤 관련이 있는가?

Q3. 유앤파트너즈는 현재 서치펌 업계가 직면하고 있는 위협요인과 향후 환경변화에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가? 그리고 환경대응 과정에서 당신이 유앤파트너즈의 경영자라면 앞으로 유앤파트너즈의 독특한 조직운영과 네트워크 특성을 어떻게 관리해 나갈 것인가?

집필진

정명호

정명호

정명호는 이화여대 경영대 교수로 조직관리(Management) 분야에서 연구와 강의를 하고 있다.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조직행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사회적 네트워크 이론, 인력다양성 관리, 창의성 경영에 관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인사조직학회 부회장, 한국경영학회 부편집위원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금까지 AMJ, AMR, 인사조직연구, 경영학연구 등 국내외 우수저널에 다수의 논문을 발표하였으며, 저서로는 (Sage), <패러독스와 경영> (삼성경제연구소), <휴먼 네트워크와 기업경영>(삼성경제연구소) 등이 있다.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