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용의료 정보 플랫폼 강남언니는 어떻게 일본에 진출했는가? – 힐링페이퍼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 성공 여부는 현지화 전략을 어떻게 수립하는가에 따라서 결정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국가별로 큰 차이가 나지 않는 하드웨어 제품에 비해 소프트웨어, 그 중에서도 특정 사업 분야의 모바일 플랫폼인 경우 현지 문화나 사업 구조를 잘 반영하는 것이 중요하다. 단, 글로벌 시장으로 확장해 나가는 과정에서 과도한 현지화를 할 경우 기존 플랫폼이 가진 강점이 희석되거나 제품 역량이 분산되는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기존 플랫폼의 핵심 역량을 유지하면서 현지 시장의 수요를 적절히 반영한 현지화 전략을 수립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강남언니는 미용의료라는 상당히 제한적인 범위를 다루는 플랫폼이다. 한국에서 플랫폼 출시 2년만에 흑자 전환을 이뤄내고 현재는 미용의료 분야의 가장 대표적인 모바일 플랫폼으로 자리잡았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2019년 일본에 진출한 강남언니는 매우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강남언니 플랫폼은 일본 진출 과정에서 한국 시장 경험을 통해 획득한 핵심 역량을 그대로 녹여내면서도 일본 시장의 특수성을 잘 파악하여 현지화 작업을 성공적으로 이뤄냈다. 본 티칭노트의 핵심 질문은 강남언니 플랫폼의 핵심 역량을 파악해보고 이를 현지화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요소들에 대하여 논의하는 두 단계로 구성되어 있다. 학습자들이 강남언니 플랫폼 사례를 통해 해외 현지화 전략에 대하여 이해할 수 있길 기대한다.

 

Q1. 사례에 제시된 정보를 기반으로 강남언니가 한국 시장에서 확보한 핵심 역량들이 어떠한 상호작용(네트워크 효과)을 통해 플랫폼으로서의 경쟁 우위를 확보하는지 설명하시오.

Q2. 사례에서 제시된 한국 시장과 일본 시장의 차이점을 비교하고, 이를 바탕으로 강남언니가 기존에 확보한 핵심 역량을 어떻게 현지화하는 것이 좋을지 기술하시오.

25510login-check미용의료 정보 플랫폼 강남언니는 어떻게 일본에 진출했는가? – 힐링페이퍼

집필진

김영인

김영인

김영인은 Noom의 메디컬 디렉터이자, 눔코리아의 대표이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이후 대한의사협회 정책이사,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회장을 역임한 후 Noom에 입사했다. 의사이지만 비즈니스 현장에서 사업 개발, 투자 유치, 지사 경영 등 다양한 경험을 쌓고 있는 "딴짓하는 의사" 중 한 사람이다.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