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고용을 통한 일터 혁신 – 자동차부품 제조회사 ㈜프론텍

㈜프론텍(이하, 프론텍)은 경력단절여성을 고용함으로써 일터 혁신을 이루어낸 자동차부품 제조회사다. 시화공업단지에 위치한 프론텍은 자동차 공구 세트와 너트를 주로 생산하고 있으며, 1978년 창업 이후 2세 경영인인 민수홍 씨가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창업 후 IMF를 거치면서 위기를 맞기도 했으나, 현재는 부설연구소와 해외 공장까지 갖춘 강소기업으로 자리 잡았다. 사실 민수홍 대표가 취임할 당시 매출은 급격히 성장하고 있었지만 영업이익은 적자를 면하지 못하고 있었고, 낡고 침체된 조직문화로 인해 프론텍 내부에는 많은 문제들이 산적해 있었다. 이런 문제들을 민 대표는 시간선택제 일자리를 활용한 경력단절여성 채용 및 조직 혁신으로 극복해나갔다.

본 사례는 프론텍이 처했던 경영 위기 상황에 대해 살펴보고, 시간선택제 일자리를 활용한 경력단절여성 채용이라는 새로운 노동력 유입 방식을 둘러싼 조직 변화 과정과 전략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조직이 변화하기 위해서는 어떠한 조건들이 필요하며 그 과정에서 필요한 리더십의 역할에 대해서 고민할 수 있다.

 

Q1. 당신이 출산과 육아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이라면, 직업을 선택할 때 어떤 요소들을 고려할지 생각해 보자. 경력단절여성들은 어떤 경험들을 하고 있으며, 어떤 니즈를 가지고 있을까?

Q2. 2013년 민수홍 대표가 사장에 취임한 이후 맞닥뜨린 공구 조립 라인(생산2팀)의 문제점은 무엇이었으며,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에는 어떤 것들이 있었을지 논의해보자. 프론텍이 채택한 생산 라인 개선 방안과 시간선택제 도입 방안의 타당성을 분석하라.

Q3. 프론텍이 시간선택제 일자리에 경력단절여성을 채용하는 과정에서 맞닥뜨린 문제에는 어떤 것들 것 있으며, 이를 해결하는 과정에서 경험한 긍정적인 변화는 무엇인가?

Q4. 다양성 관리 이론에서는 리더의 역할을 매우 강조한다. 프론텍이 조직을 혁신하는 과정에서 CEO가 어떤 역할을 했고, CEO의 이러한 노력은 왜 중요했는가?

Q5. 프론텍이 시간선택제 여성 근로자들을 적극적으로 고용해 가시적 성과를 올리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동종업계에 이러한 방법이 확산되지 않는 이유는 무엇인가?

집필진

김효선

김효선

김효선은 중앙대학교 경영학부 교수다. 학부와 석사 과정에서 심리학을 공부하고, MIT Sloan School of Management에서 경영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중앙대학교에서 교편을 잡기 전 일본 세이케이대학교에서 경영학을 가르쳤다. 근로자들의 일과 삶이 양립 가능하려면 기업들이 업무 재설계를 위한 아이디어를 내고 유연한 직장문화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믿으며, 이를 위한 조직 변화 프로젝트와 연구에 힘을 쏟고 있다.

안세연

안세연

안세연은 중앙대학교에서 경영학 박사 과정을 수료한 후 일·가정 양립 전문가로서 관련 연구와 기업 컨설팅, 직장 교육, 대학 강의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석사 과정을 시작할 무렵부터 기업의 일·가정 양립 지원 전략과 가족 친화 경영, 다양성 관리, 유연근무제 등으로 대변되는 새로운 일터문화에 관심을 가져왔으며, 일생활균형재단의 창립 멤버로 4년간 각종 대국민 인식 개선 사업과 정책 연구 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2015년부터 미래일터연구소의 선임 컨설턴트, 서울특별시 여성가족재단과 한국건강가정진흥원 위촉 컨설턴트로 활동하고 있다.
Attachments
목록으로